【去,你的首爾】Critical.Lee's Wonderland

It's not the years in your life that count. It's the life in your years.

短文 ♥ 韓國療癒系IG帳號:ii_pyeong,不要擔心、只管幸福地去愛吧!

短文 ♥ 韓國療癒系IG帳號:ii_pyeong,不要擔心、只管幸福地去愛吧!

韓國有許多以充滿意境的照片搭配心情小語來療癒人心的Instagram帳號,每個帳號所走的路線都不太相同,所以挑選的照片也都不太一樣:有一些照片是以人物為中心概念,有的則是以多變的大自然景致為主視覺;談論的面向則是從愛情到人生包羅萬象。偶然發現「ii_pyeong」這個帳號所選的照片都是以「」為主,因為我平常就很喜歡看花,所以完全勾起了我的興趣噠!

“ 我的人生是我的東西,我的人生是我的所有,我的人生是尊貴的東西。”

View this post on Instagram

. 너의 봄은 유난히 설레 올거야. 너의 아름다움이라는 뿌리는 깊숙한 곳에서부터 시작했음을, 오늘부터 조금씩 느껴주었으면 해. 그러니 너는 그 어떤 누구보다 아름다워질 준비가 되어 있었던 거야. 이를테면 어여쁜 봄을 맞이할 꽃봉오리처럼 말이야. 진작 햇살로부터, 봄나들이를 하러 갈 준비가 되어 있었어. 이제 너에게 미리 축하할게. 여태껏 내가 말하던 그 꽃이 바로 당신이었으니까. 그리고 어두웠던 계절에 따스한 봄으로 찾아와, 유난히 설레올 것이 바로 당신이었으므로. . / 그게 나를 더욱 휘청거리게 만들어. 두근 세근, 툭 _ _ 사진 출처 : @jjeong_a_1 님 사진입니다. 감사합니다.

A post shared by 이평, 꽃의 언어 (@ii_pyeong) on

“ 好事們啊,像陣雨一樣傾瀉下來吧。”

View this post on Instagram

. 맘대로 살자. 마음대로 살자. 하고 싶은 대로 살자. 하고 싶은 걸 못하게 됐거나 이제 그만 내려놓아야할 순간은 지켜야 할 사람이 생겼다거나 오직 죽음뿐이니. 대신 그 전까진 하고 싶은 일을 찾아 여행을 떠나자. 그리고 만남의 순간을 선물이라 여기며 후회 없이 아껴주자. 하지만 언젠가 내려놓아야할 순간도 분명 찾아 오겠지. 일없다. 그럼에도 또 다시 행복해질 수 있으니. 단지, 이전과 다른 행복으로 다른 웃음으로 다른 기쁨으로. 어차피 행복은 너와 함께. _ 표제어 출처 : 배철수 _ _ 사진 원본 출처 : @7_milky 님 사진입니다. 감사합니다.

A post shared by 이평, 꽃의 언어 (@ii_pyeong) on

“ 是好事的話就一直做吧,持續做的話,罵你的傢伙都會消失只有你留下來。”

View this post on Instagram

. 누군가 사랑에 대해 고민을 털어놓으면, 사랑하기 전에 한 번쯤 고민해보는 것이 좋을 거라고. 그 사람이 너를 만나 좋아할 점이 또 뭐가 있을까, 그런 점에 대해 조금만 진지하게 생각해봐라. 그럼 모두에게 이로울 거라 조언해줬어. 한 줄의 글을 남길 때도 누구든 쉽게 접할 수 있는 플랫폼이라면 한 번쯤은 읽는 사람 입장에서 생각해야봐야 된다고. 이런 주장이 사람 일에도 충분히 적용되어져야 한다고 나는 생각 중이야. 이렇게 말하면 공모전을 준비하면서 동기와 나눈 이야기 중, 마케팅론이 생각나는데 말이야. 이를테면 성공적인 광고가 되려면 모든 사람에게 만족시킬 매력이 아니라 특정 부류 사람들에게 만족시킬 수 있는 매력을 드러내야한다더라. 맞는 말이지. 좋아하는 사람에게 사랑을 고백하기 전에 한 번쯤 그 사람으로 살아봐야 해. _ 사진 출처 : @so__yin 님 사진입니다. 감사합니다!

A post shared by 이평, 꽃의 언어 (@ii_pyeong) on

“ 把你放在優先順位的人,把你的價值放在那種人身上吧。”

“ 只有一次的人生不該自由地活著嗎?你一定要幸福,我們一起幸福吧。”

View this post on Instagram

_ 꿈은 지금보다 더 크게. 답답한 현실로부터 더 멀리. 너는 앞으로만 위로만, 천사의 사고를 견지한 채 예쁘게 날아가거라. 네가 원하는 모습은 저 하늘 위, 어디에든 있으니까. 계속 가 보면 그곳은 꿈을 펼치기에 아주 좋은 무대였음을 단박에 알아차릴 거야. 지금 이렇게 노력하는 모습이 전혀 헛되지 않았음을 깨닫게 될 거야. 그러니 아무도 이래라 저래라 할 수 없게끔, 두 날개로 지금보다 더 높이 비상해버려라. 넌 정말 보석 같은 여자니까. 행운마저 운행 내내 꼭 붙어있을 거라 굳게 믿고 있어. _ 책 [우린 누군가의 봄이었으니까]출간 되었습니다 구매링크는 프로필 상단에 있습니다. _ 사진 출처 : @jjiminni 님 사진입니다. 감사합니다.

A post shared by 이평, 꽃의 언어 (@ii_pyeong) on

“ 幸運啊,要緊緊地貼在那個美好的人身上喔。”

View this post on Instagram

. 역시 공감 잘해주는 사람이 최고야. 퇴근을 하고 전화를 걸면 부재중 없이 잘 받아주고, 무슨 말이든 도중에 표현도 잘해주는 사람 말이야. 난 그런 사람이 우리 인생에 없어선 안 될 사람이라 생각해. _ 그런데 그 누가 “어떤 관계든 어떻게든 이어지고 있음에 감사해야 돼.” 이렇게 큰 소리 치면, 망설임 없이 이렇게 말해주고 싶어. “네 말이 옳아! 하지만 관계가 이어지고 있음을 상대방에게 표현도 자주 해주는 게 어때? 기왕할 거 좀 다정히 말이야. 익숙한 사랑일수록 다정함에 자주 고파하거든.” _ 사랑은 언제나 선한 거야. 사랑 중인 사람이 어린 꼬마가 되는 건 매우 당연한 현상이지. 그러니 무한한 애정을 쏟아부어주어야 해. 애석하게도 사랑은 나이를 먹지 않으니까. _ _ 그림 출처 : @jongjong_illust 작가님 작품입니다. 감사합니다.

A post shared by 이평, 꽃의 언어 (@ii_pyeong) on

偶爾也會在這裡看到一些漫畫插畫。“ 請愛那個連ㄧ句話都帶著滿滿誠心的人吧!就決定從多情的人身上獲得愛吧。 ”

“ 愛你並且特別地珍惜你的人分明是存在的。能夠理解、相信彼此並可以一起累積快樂的小事,戀愛就是要和這樣的人談啊!萬一一定要跟什麼人交往的話,就跟那種人交往吧。”

View this post on Instagram

. 게임을 하고 있었어. 울리는 전화벨 소리에 하던 게임을 멈췄지. 그 세계 속 내 주인공은 분명 죽음을 맞이했을 거야. 하지만 그보다 더 중요한 사람이 나를 찾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을 때, 너에게로 난 나는 널 한층 더 우러러보고 있었지. 다음에 만나면 이것도 우리의 사랑이라 표현해보자. 어느 시절에 나는 이토록 한 사람을 편애 했었으며, 앞으로도 그 사실은 지워지지 않을 것 같다면서 말이야. . 팩을 해야 되는데 잠이 쏟아진다는 너의 음성을 들었어. 이내 안정된 목소리로 이렇게 말해주었지. “20분 뒤에 깨워줄게. 통화 끊지 말고 있어.” _ 그림 출처 : @jongjong_illust 작가님 작품입니다. 감사합니다.

A post shared by 이평, 꽃의 언어 (@ii_pyeong) on

“ 越交往會讓你變得越幸福的人的特徵:01 對每件事都正面積極的人。02 相信並且等待未來還不明朗的我。03 他的情緒很穩定的人。04 再怎麼累只要見到他就能讓我心情變好的人。”

View this post on Instagram

. 지금 세상은 당신에게 완전 반해버렸어요. 그리고 세상은 언제나, 당신에게 예쁘다고 말했어요. 그러니 자존감을 잃지 말아요. 지금 제가 하려는 말은 진심보다 원초적인 것이니까. 우스갯소리라며 딴청도 피우지 말아요. . 언젠가 한 번. 그대는 내게 이런 말을 했었죠. 요즘 나를 스쳐가는 공기들은 너무도 창백한 것이라, 색깔로 표현하자면 더 이상 해줄 말이 없다고. 그러니 세상은 내게 있어, 유독 무정한 존재라고. 이제는 익숙하지만, 오늘은 정말 맹독이었다고. . 그런데 있죠. 좋아하는 사람 면전 앞에서 말 수가 적어지는 건 매우 당연한 거래요. 아무 말이나 건네다, 혹여 실수하면 안 되니까요. 이를테면 봄의 색깔을 분홍빛으로 표현하려다, 우리의 생각이 평행 상태가 되는 것처럼 말이에요. 무색한 세상이라고 해서 주변의 모든 것들까지 무색해지는 건 절대 아니에요. 너무 어여쁜 당신 앞이라서. _ _ 그림 출처 : @jongjong_illust 작가님 작품입니다. 감사합니다.

A post shared by 이평, 꽃의 언어 (@ii_pyeong) on

“ 我真的和很不錯的人交往的證據:01 因為那個人讓我的自尊感咻咻上升。02 偶爾就想對他說些好聽的話、稱讚他一下。03 看到像是在述說我們的美好句子就想要tag他。04 待在一起的時間好像總是過得特別快。”

View this post on Instagram

. 나는 참 복도 많아. 어떻게 너를 만날 수 있었을까. 만약 그때 소개를 받지 않았다면 지금 어떻게 지내고 있나 몰라. 뭐긴 뭐야. 분명 자연스러운 사랑 추구한답시고 굴러들어오는 복들 뻥뻥 차며 정신 못 차리고 있겠지. 정작 본인은 축구선수도 아니면서 말이야. 중요한 일 다 하고 남는 시간에 사람을 만난다는 게, 감히 사랑이라 할 수 있어? 몰라. 세상은 넓고 생각은 다양한데 내 머릿속으론 도저히 이해가 되지 않네. _ 아 맞다. 지금 이거 내 이야기하는 거지. 지금 생각해보면 그래. 예전에 왜 그렇게 미련 했나 싶어. 뭐 지금은 아니잖아. 애썼어, 이제 괜찮아. _ 그림 출처 : @jongjong_illust 작가님 작품입니다. 감사합니다.

A post shared by 이평, 꽃의 언어 (@ii_pyeong) on

“ 請成為變得幸福的人吧,「原來我是這麼不錯的人啊」能讓你這麼想的人是真的很好的人。”

Back to top